Max Community

엠엘비보드

자유게시판

맥스블로그

과거게시물

유저게시물

피겨게시물

테니스섹션

엠엘비닷컴

마이너닷컴

스코어보드

연봉페이지

레퍼런스닷컴

팬그래프닷컴

로토월드닷컴

판타지베이스볼


TOTAL ARTICLE : 16123, TOTAL PAGE : 1 / 807
강정호의 임팩트
 birdeee  | 2015·05·17 23:15 | HIT : 770 | VOTE : 94
이번 시즌 강정호의 모습에서 가장 놀라운 점은 초반 적응기 이후로 슬럼프가 대단히 짧다는 것입니다.
물론 슬럼프가 올 때 쯤이면 알아서 휴식을 하게 해주는 용병술...이라기 보다 팀 사정이 있어서 그런 것 같기도 한데 팀이 부진을 겪는 것과는 별개로 강정호는 대단히 효율적으로 적응하고 있습니다.

매번 나올 때마다 인상적인 장면을 만들어낸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문득, 강정호는 상대적으로 적은 출장 횟수에도 불구하고 얼마나 효율적으로 자신의 가치를 어필하고 있을까를 생각해 봤습니다.

그래서 이렇게 계산해 봤습니다.
Fangraph 기준으로 강정호의 WAR가 0.9인데 이게 투수, 야수 합쳐서 98위입니다.
말하자면 팀에서 네 번째 정도로 높은 기여를 하는 선수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타석 수는 75에 불과합니다.
96위인 닐 워커의 타석수는 147이니 거의 두 배입니다.

닐 워커와 강정호는 같은 수준의 기여를 했는데 강정호가 한 게임동안 기여한 정도는 닐 워커가 두 게임동안 기여한 정도와 같다는 것입니다.

너무 적은 WAR는 큰 의미가 없으므로 100위 이내의 선수만 추려봤습니다.
100위 이내의 선수 중 투수가 30명이 있습니다.
이들을 제외한 70명의 타자들 중
WAR 1을 쌓는데 필요한 타석 수로 생각해 보면 다음과 같은 순서입니다.

1위 알렉스 게레로 54.2
2위 스티븐 보그트 54.3
3위 디 고든 58.1
4위 브라이스 하퍼 63.5
5위 저스틴 터너 68.2

이런 순서인데 강정호는 83.3으로 17위입니다.
대략 규정타석 수에 해당하는 500타석에 출장한다면 6 WAR를 쌓는 페이스입니다.
1위인 게레로는 9.2 WAR 정도의 엄청난 페이스입니다.

6위부터 30위까지 이름만 나열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러셀 마틴, 마이크 트라웃, 로렌조 케인, 작 피더슨, 제드 라우리 (10위)
아드리안 곤잘레스, 프레디 갈비스, 맷 카펜터, 안드레 이띠어, 호세 이글레시아스 (15위)
토드 프레이저, 강정호, 아담 존스, 폴 골드슈미트, 앤써니 리조 (20위)
제이슨 킵니스, 조시 레딕, 에릭 호스머, 라하이 데이비스, 지미 페레데스 (25위)
브랜든 크로포드, 호세 알튜베, 잭 코자트, 넬슨 크루즈, 켈빈 키어마이어 (30위)

이름을 보시면 이 선수들이 출장할 때 느끼는 위압감을 느낄 수 있는데 강정호는 이들 중 중간 순위 정도가 된다는 것입니다.

기회가 주어졌을 때 임팩트를 남기지 않으면 살아남을 수 없는 신인 선수의 경우 이 값은 상당한 의미가 있습니다. 게레로와 피더슨의 위상이 얼마나 빠르게 높아지고 있는지를 이 수치로 알 수 있습니다.

강력한 신인왕 후보로서 누구나 충분히 임팩트 있는 활약을 한다고 인정할 수 있는 크리스 브라이언트의 경우 이 값이 105.8타석으로 38위입니다.
AL의 압도적인 신인왕 후보인 디본 트래비스는 112.3타석으로 43위입니다.

그만큼 강정호가 인상적인 활약을 보이고 있음은 확실합니다.
birdeee
불과 이틀사이에 강정호가 0.2를 더 벌었는데 이제 WAR 0.9 이상 선수들 중 WAR 1당 타석 랭킹이 다음과 같습니다.

1. 브라이스 하퍼 175/3.1 = 56.5
2. 알렉스 게레로 72/1.2 = 60
3. 스티븐 보그트 137/2.2 = 62.3
4. 디 고든 170/3.6 = 65.4
5. 러셀 마틴 145/2.2 = 65.9
6. 저스틴 터너 80/1.2 = 66.7
7. 제드 라우리 74/1.0 = 74
8. 아드리안 곤잘레스 158/2.1=75.24
9. 강정호 84/1.1=76.4
10. 작 피더슨 153/2 = 76.5

세상에... Top 10이네요.
그런데 다른 선수들은 그동안 엄청나게 뭔가 보여줬으니 그러려니 하는데
강정호의 임팩트가 그렇게나 대단했나 생각해 보면 놀랍기까지 합니다.

11위부터 이름만 나열하면
로렌조 케인, 맷 카펜터, 트라웃, 아담 존스, 앤서니 리조
키프니스, 토드 프레이저, 지미 패레데스, 브랜든 크로포드, 호스머 (20위)
이런 순서입니다.

강정호가 게임에서 보여준 임팩트가 트라웃급이었나요?

15·05·20 21:57

cHARi
현재까지 강정호의 좌완 상대 ops 가 1.000 을 넘네요 대단합니다..

15·05·26 00:32

16123   [Orioles] 110패 ㅜㅜ 2  철인립켄 18·09·25 107
16122   섀틀 4연승, 최근 10경기 9승! 2  ThatEye7 18·05·29 250
16121   정환이를 생각하며... 5  ThatEye7 18·03·12 654
16120   No. 21 in Yankees 2  viper 17·07·23 472
16119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Junghwan 17·01·12 629
16118   [Orioles] 우리 불쌍한 김현수 2  철인립켄 16·05·19 704
16117   섀틀 팬에게 이대호란? 2  ThatEye7 16·02·11 789
16116   HOF 근본주의자들이 많이 은퇴했나봅니다.ㅎㅎ 2  ungurs 16·01·07 738
16115   박병호 포스팅 팀 예측질(?) 관전평… 3  ThatEye7 15·11·09 811
16114   전설은 아니고 레전드… 로웰의 볼 감추기 1  Josh Beckett 15·09·01 700
16113   추억의 영상 - A.J.Burnett의 창문 깨기 1  Josh Beckett 15·08·27 675
16112   Raise the Jolly Roger - Kang, the cleanup hitter of the Pirates  birdeee 15·08·03 666
16111   야구에서의 Cheating (2) 3  birdeee 15·06·17 812
16110   온갖 방법으로 하이라이트 릴을 만들어내는 강정호 1  birdeee 15·06·16 710
16109   요즘 뜨는 세이버 선수들  birdeee 15·06·05 722
16108   Vivir Mi Vida 1  birdeee 15·05·27 711
  강정호의 임팩트 2  birdeee 15·05·17 770
16106   이상한 날 1  birdeee 15·05·03 671
16105   아드리안 곤잘레스의 스피드 1  birdeee 15·04·25 766
16104   개막전 풍경 2  birdeee 15·04·07 750
12345678910807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