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 Community

엠엘비보드

자유게시판

맥스블로그

과거게시물

유저게시물

피겨게시물

테니스섹션

엠엘비닷컴

마이너닷컴

스코어보드

연봉페이지

레퍼런스닷컴

팬그래프닷컴

로토월드닷컴

판타지베이스볼


TOTAL ARTICLE : 363, TOTAL PAGE : 1 / 13
Yuna-Derer (1): Complete Package
 엘두께  | 2007·12·13 23:27 | HIT : 3,587 | VOTE : 331
두 사람 다 어디 하나 빠지는 부분이 없이 완벽하다고 워낙 정평이 났기 때문에 구구절절히 설명하는 건 시간 낭비일 뿐이고, 걍 갠적으로 뽑아본 각 부분별 최고의 선수들과 1:1 비교를 해 봤습니다.

Yuna와 대결할 분이신 Ms FS (판타지 스케이터)

1) 점프:
슬여사의 후덜덜한 파워+아라카와상의 버터바른 랜딩을 다 갖춘 분

2) 스핀:
사샤 코헨의 레이백 (골반 턴아웃된 우아한 발레자세, 속도도 좋음), 아라카와상의 카멜+도넛 스핀, 시즈니의 싯 스핀 (속도, 자세 후덜덜)의 3박자를 갖추신 분

3) 스파이럴:
사샤의 완벽한 자세+카로의 속도와 에지 컨트롤을 다 갖춘 분

4) 스텝:
이부분은남자 싱글 같으면 고민할 필요도 없이 야구딘이 킹왕짱이겠지만 여자 싱글에선 딱히 압도적으로 훌륭한 분은 못찾겠습니다. 스케이팅 스킬이 뛰어나고 감정표현이 좋은 선수들 대부분 스텝이 볼만하죠. 콴, 사샤, 슬여사, 아라카와, 글구 전설의 카타리나 비트님까지.....장점들을 모아모아....

5) 바디:
니콜 보백 (키가 너무 크지도 작지도, 적당히 볼륨있음)

6) 끼:
옥사나 바이울양 (94 올림픽 때 쇼트에서 하는 '짓'을 보면 알 수 있음. 완전 우크라이나 황진이야, 황진이^^)

7) 스테미너:
타라 리핀스키양 (올림픽 때 3Lo-3Lo 컴비네이션, 3-3 시퀀스를 프로그램 후반에 몰아넣었음-_-;;;;)

8) 스타성:
카타리나 비트 (전성기가 20년전 분이신데도 지금도 피겨 잘 모르는 분들까지도 이분이 누군지 아는 분 너무 많음)


자,  이 무시무시한 FS와 Yuna의 대결의 결과는? (심판: 엘두께^^)

1) 점프:
Yuna 우세 (슬여사의 파워와 아라카와의 부드러움을 업그레이드 시킨 버젼이 연아의 점프라고 봅니다. 3루프 정도가 FS가 우세하다고 볼 수 있고....)

2) 스핀: 
FS 약간 우세

3) 스파이럴:
FS 많이 우세  (연아는 사샤보다 속도나 에지 컨트롤이 더 좋기는 합니다만, 카로는.....연아, 지못미;;;;;)

4) 스텝:
Yuna 우세 (콴은 관중을 너무 의식하고, 사샤는 우아하지만 시원스럽진 않고, 슬여사는 인상적인 안무가 기억이 안나고 아라카와는 표정이 좀 없는 편이고, 비트여사는 멋이는데 난이도가 연아보다 떨어짐, 즉 연아는 오바하지 않고도 표현력 퀸 짱에다가, 우아하면서도 시원한 동작, 탱고, 왈츠 theme이 생생히 살아 있는 임펙트 있는 안무 소화 능력 출중, 난이도도 nhk나갔으면 레벨 4 거뜬히 받을 정도로 높았음!!!!!)

5) 바디:
Yuna 승! (솔직히 연아의 비율 완벽한 몸매를 보고나니 딴 분들은 눈에 들어 오지도 않음-_-)

6) 끼:
Yuna 우세 (바이울은 끼가 너무 심하게 넘쳐서 아예 망가져버렸음, 자기가 감당 못할 정도면 차라리 없는게 날지도....)

7) 스테미너:
Yuna 만세!!! (리핀스키의 점프 구성이 놀랍긴 하지만 나머지는 널널했음. 스텝 시퀀스는 아예 없었던 거 같음. 본 기억이 안남. 반면 연아는 난이도 면에서 비교도 안되는 스핀, 스파이럴, 스텝을 다 수준급으로 소화해 내면서 3-3, 2-3, 3-2-2 다 뜀)

8) 스타성:
이건 보류! 연아는 시니어 2년차 밖에 안되었기 때문에 은퇴할 때 비교를 해 봐야 진정한 승부를 가를 수 있음.

그래서 결론은 FS<< Yuna!!!! ㅎㅎㅎ


담은 Derer

Derer와 대결하실 분은 Mr. DP (드림 플레이어)

1) 서브:
우, 샘프라스+좌, 이바니셰비치 (이런 분이 존재한다면 걍 서브만 넣다가 경기 이길지도....;;;;)

2) 포핸드:
이반 랜들의 무지막지함+아가씨의 정교함

3) 백핸드:
컨디션 좋을 때 사핀+필이 꽂힐 때 사핀+ 폼이 멋있을 때 사핀=무조건 사핀 ㅎㅎㅎ

4) 발리:
스테판 에드버그 (샘프라스도 좋지만 에드버그는 명품 서브라는 무시무시한 셋업샷에 의지하지 않고도 명품 발리로 다 해치워버림!!!)

5) 정크볼:
파브리스 산토로 (울화통이 치밀어서 자폭하게 만드는데 일가견이 있으신 분^^;;;;;)

6) 스피드/코트 커버리지:
마이클 챙의 불굴의 의지+휴잇의 바디 밸런스 (물론 둘다 빠른 발과 상대방의 공격 루트를 예측하는 탁월한 코트 센스를 지녔음)

7) 스테미너:
이반 랜들+안드레 아가씨=5세트 게임 두번 하고도 힘이 남아 돌지도......(물론 거짓말 좀 보태서....^^ 어쨌든 랜들은 스테미너가 궁극의 무기가 될 수 있다는 걸 테니스 역사상 처음으로 보여준 )

8) 두뇌:
안드레 아가씨 (첨엔 걍 금발 빔보인줄 알았는데 머리털 다 없어지고 난 담에 보니까 원래 머리 좋은 넘이었음)

9) 카리스마:
비요른 보그, 유사시에는 보리스 베커^^ (쇼맨쉽가 카리스마의 차이는 바로 이런 것!의 교과서 용 레전드)

그래서리.....DP와의 가상의 대결의 결과는???
뭐, 1번 부터 7번까지 Derer가 압도적으로 우세한 부분은 하나도 눈에 띄지 않는군요. 실제로 5세트 매치를 하면 DP가 이길지도 모릅니다만....

Derer가 그렇게 호락호락하지 않은게, 10) 창의적인 샷 셀렉션 부분에서 상대가 없기 때문입니다.
이 부분은 DP의 무기 레파토리에 아예 없는 부분이에요. 물론 마르셀로 리오스가 가끔 번뜩이는 오리지날 감각을 보여주기도 했습니다만 그 양과 질면에서 도저히 Derer를 감당할 수 없죠.

게다가 DP는 1번부터 7번까지 미학적 관점보다는 순수한 테크닉을 보고 뽑은 겁니다.
여기게 PCS 부분을 추가하면 이건 뭐.....ㅎㅎㅎ

1번 부터 9번까지 뽑힌 선수들을 보세요. 거의 다 한 두 부분이 압도적으로 뛰어나지 Derer같이 모든 면에서 걸출하면서도 아름다운 움직임을 보여준 분은 전무합니다.
바로 이런 이유 때문에 Derer는 일반 테니스 팬들한테도 엄청 인기 있지만 테니스를 치는 데 관심 있는 사람들 (취미든 직업이든)로부터 절대적으로 사랑 받는 선수인 것이죠. 테니스를 치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나도 한번 저렇게 해보고 싶어!!!' 라는 꿈을 실현시키는 선수,  우리들이 생각했던 상상속의 DP를 아예 초월한 Beyond DP가 바로 Derer입니다.

암튼 결론은 Sublime+Beuty를 완벽하게 갖춘 진정한 컴플릿 패키지 Yuna-Derer에게 경배하라~~~~
폴리지터
두께님, 아니, 아무리 Yuna-"Derer"라고 해도 이 글이 테게에 와있으면 어떻게 찾으라고... -_-;;;;;;;;;;;;;;;;;;;;;

07·12·13 23:54

beatlain
드디어 쓰셨군요 꺄아~~~~~~~~

07·12·14 01:29

폴리지터
두께님, 이렇게 헛갈리게 하십니까... -_-;;;;

어쨌든 두께님의 애호도가 흘러넘치는 매우 '객관적인' 글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추천 한 방 꾸욱~

07·12·14 01:30

폴리지터
Sublime+Beuty를 완벽하게 갖춘 진정한 컴플릿 패키지 Yuna-Derer에게 경배하라~~~~ (2)

07·12·14 01:31

beatlain
그런데, 유나는 몰라도 더러는 은근슬쩍 넘어가는 넘어가는 경향이;;;
굳이 8개 분야로 나눌 필요없다면, 디펜스 정도를 넣어서 더러의 우위로 돌리는 건 어떨까요?ㅋㅋㅋ

요새 연아 룹보면, 이리나 + 아라카와 해도 연아룹이 떨어질게 없어 보일 정도.
이리나 룹이 알아주는 명품이긴 하지만, 예의 두바퀴 빙빙도는 예비동작은 인상적이어도 사실 쓸데없죠.
반면 연아는 무시무시한 스피드의 스케이팅으로 펜스 앞에서 예비활주도 얼마없이 '휙' 돌아버리는데 아주 끝내주죠
근데 FS의 점프에 이토미도리의 점프력과 3A 정도는 넣어줘야하는 거 아닌가요?
그렇게 되면 FS와 연아의 점프가 동급내지는 FS의 근소한 우위 정도가 될 듯
음... 여자 FS는 왜 그런지 좀 약하내요 -_-;;;;
연아가 너무 쎄서 그런가;;;;
암튼, 연아가 역사에 길이 남을 캐사기 유닛임에는 틀림없는 듯!!

07·12·14 01:43

엘두께
연아의 3룹이 명품 반열에 올라도 손색이 없기는 하나 슬여사나 아라카와는 연결 점프로 3룹을 뛸 능력이 있는데 연아는 아직 거기까진 아니죠. 물론 꼭 3룹을 연결 점프로 뛰어야 할 필요는 없지만.....글구 3룹을 초반에 힘이 남아돌 때 뛰는데다가, 슬여사랑 비교하면 3룹 하기전에 활주가 좀 긴 편입니다. 3룹 잘하는 마오 할 때 보면 적어도 이 점프는 활주도 별로 안하고 걍 뛰고 싶을 때 뛰는 거 같거든요.

글구 미돌 여사는 뭘 해도 이쁘지가 않아서 3A를 마스터하신 유일한 여싱 선수임에도 불구하고 완전 무시했습니당. 게다가 은근히 4자다리도 많으십니다.

07·12·14 02:08

엘두께
더러의 경우, 포핸드, 정크볼, 두뇌는 더러가 좀 우세하다고 우겨도 말이 되긴 하죠. 디펜스는 마이클 창도 있고 휴잇도 무시 못하고.....물론 구찮아서 대충 썼지만 ㅎㅎㅎ

07·12·14 02:11

beatlain
아 연결룹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걸 빼먹다니....
뭐 가상으로 만드는 건데 이토 미도리의 점프력과 3A만 빼오면 되잖아요

디펜스는 창이나 휴잇보다 페덜 디펜스가 더 후덜덜하다는 생각,
뭐랄까 이 놈들은 힘들여서 막아내는 경지라면, 페덜은 막아냄과 동시에 상대방의 급소에 비수를 꽂는 디펜 오펜 혼연일치의 경지ㅎㄷㄷ
음.. 그럼 이건 디펜스가 아닌건가;;;;;

07·12·14 02:21

엘두께
더러는 비틀레인님이 잘 보셨구요^^
미도리는......아 글쎄 점프가 안 이쁘다니깐 그러네......나의 미스 판타지 스케이터는 3A 필요 없다구욧!!!!

07·12·14 02:37

beatlain
3A없이 연아를 어떻게 상대하라구..
미스 판타지 스케이터가 불쌍해욧ㅋㅋㅋㅋㅋ

07·12·14 03:05

지존로저
Sublime+Beuty를 완벽하게 갖춘 진정한 컴플릿 패키지 Yuna-Derer에게 경배하라~~~~ (3)

07·12·14 13:17

엘두께
FS님은 진짜 스파이럴 빼곤 Yuna한테 내세울 게 없죠-_-;;;;;;;

07·12·14 14:37

beatlain
Sublime+Beuty를 완벽하게 갖춘 진정한 컴플릿 패키지 Yuna-Derer에게 경배하라~~~~ (4)

캐안습의 Ms FS -_-;;;;;;;;;;;;;;;;;;;;;;

07·12·14 15:27

Josh Beckett
엥? 읽다가 문득... 게시판을 잘못 눌렀나 생각했습니다..... 만, 어디에 놓여도 빛나는 글이군요. 크흐흐~

07·12·14 18:52

beatlain
아 역시 테게에 올리니까 사람들이 별로 안 읽네요 흘흘

07·12·15 22:09

petey45
으악 이런 명문이....!! 피겨 컨텐츠 보구 깜놀랬습니다.자게에서 본적이 없는글인데 의아했네여. 너무하십니다.ㅎㅎㅎ
두께님, 아니, 아무리 Yuna-"Derer"라고 해도 이 글이 테게에 와있으면 어떻게 찾으라고... -_-;;;;;;;;;;;;;;;;;;;;; (2)
테니스는 완전 문외한이라 그냥 skimming 했지만 유나님 내용은 정말 보고 또 보고 재미나게 읽었습니다.^^

08·01·05 19:05

363   공공의 적, 레프티 -_-; 11  엘두께 06·05·23 16583
362   코트의 미켈란젤로 16  엘두께 05·09·16 6137
361   ATP 세계여행 8  엘두께 04·01·19 5030
360   더블 A의 테니스 인생 20  엘두께 05·09·15 4794
359   Analyze Your Opponent (3) 11  엘두께 05·09·02 4425
358   하드코트의 득과 실 8  엘두께 05·08·27 4424
357   샘프라스는 왜 클레이코트에 서면 작아지는가~ 13  엘두께 04·04·23 4362
356   로저 페더러와 그랜드 슬램 17  폴리지터 06·07·19 4258
355   US Open : Super Grand Slam 5  엘두께 04·08·29 4222
354   Analyze Your Opponent (2) 8  엘두께 05·08·29 4204
353   Analyze Your Opponent (1) 14  엘두께 05·08·28 4149
352   혹시나 역시나 23  beatlain 07·11·18 4113
351   진화하지 못한 이형택, 진화할 수 없는 시스템 8  manceo 05·09·15 4110
350   Analyze Your Opponent (4) 3  엘두께 05·09·03 4095
349   잔디코트 생존 전략 4  엘두께 04·06·13 3939
348   어휴, 독한 자슥 -_-; 7  엘두께 08·01·28 3931
347   오시 오픈 세미파이날 - 철이 vs 딕이 잡담 21  폴리지터 07·01·25 3922
346   호주 오픈 결승 6  몽달곰팅 08·01·27 3890
345   2006 호주 오픈 잡담 (9) Final Thought 16  엘두께 06·01·30 3806
344   you've created a monster! 18  엘두께 08·01·25 3756
343   페더러의 팬들과 일문 일답 6  엘두께 05·10·15 3753
342   2006 호주 오픈 잡담 (8) 페더러 경기 감상문 8  aimar 06·01·28 3735
341   윔블던 : The Championships! 4  엘두께 04·06·24 3728
340   A Perfect Living Male Tennis Machine 9  엘두께 05·10·09 3707
339   과거 엘두께님의 선수 평점 (클리스터, 샤라포바, 페더러 편) 3  beatlain 05·10·06 3609
338   엘비어천가 14  beatlain 07·01·31 3600
  Yuna-Derer (1): Complete Package 16  엘두께 07·12·13 3587
336   롤랑 가로스 : 멋쟁이 그랜드 슬램 ^^ 7  엘두께 04·05·26 3558
335   BB와 RF의 11가지 공통점 14  엘두께 07·07·09 3540
334   로저 페더러의 4번째 W 정복을 축하하며~ 4  엘두께 06·07·10 3515
1234567891013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